작가: xyz.pixels
작품명: 나에게 봄이란


작가님에게 듣는 작품 설명🙂

내 인생에 봄은 때론 차가운 봄이기도 했고 따뜻한 봄이기도 했으며 설레이는 봄이었습니다. 시작, 희망, 설렘 추상적인 단어들을 떠올리며 손에 잡히지 않는 것들을 끄집어 내보았습니다.



AI 아트 작업을 할때 중점을 두는 부분🤔

현실 세계에서 물리적으로 접근하기 힘든 것들을 시도하려고 합니다. 그것은 시공간의 개념이기도 하고 재료의 접근이기도 하며 부피에 관한 시도이기도 합니다. 이 작업에서는 나에게 봄이라는 주제로 떠오르는 추상적인 것들을 표현해보고자 하였습니다.


작가님을 만나고 싶어요!(작품 문의 및 연락)

인스타그램

@xyz.pixels


Share this post